붉은머리오목눈이 사진
붉은머리오목눈이
Paradoxornis webbianus
종정보

국명 붉은머리오목눈이

학명 Paradoxornis webbianus

영문명 Vinous-throated Parrotbill

북한명 (부비새)

보호종 여부 해당사항없음

적색자료서 등재 여부 해당사항없음

외부형태 전장 13cm. 등은 진한 적갈색이며, 배는 황갈색이다. 수컷의 등은 핑크색을 띠며 암컷은 담색을 띤다. 부리는 짧고 굵으며, 꼬리가 길다.

서식지 관목 지대, 개활 산림.

분포지역 아시아 동부, 중국 동북 지방, 한국, 중국에서 남쪽으로 미얀마 동북부까지의 지역에서는 텃새이다.

번식생태 농가의 울타리, 풀 속, 관목림 속이나 보통 땅 위에 마른 풀, 섬유, 풀뿌리 등으로 단지 모양의 둥지를 틀며 거미줄로 튼튼하게 엮는다.

현황 한국 전역에서 흔히 번식하는 텃새이다.

소리 길게 '씨, 씨, 씨, 씨' 또는 짧게 '찍, 찍' 하고 운다.

자료출처 :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위키에서의 붉은머리오목눈이

위키백과 Paradoxornis webbianus 붉은머리오목눈이 또는 뱁새(문화어: 부비새, 비비새)는 한반도와 동남아시아에 서식하는 연작류이다. 둥지는 개나리, 국수나무, 찔레나무, 쥐똥나무, 사철나무, 조릿대 등 키가 작은 나무에 지푸라기와 죽은 잡목의 나무 껍질들을 거미줄로 연결해서 밥그릇 모양으로 만든다. 붉은머리오목눈이의 둥지는 비바람에 무너지지 않을 만큼 튼튼하다. 덤불숲에 있어서 비에 둥지가 완전히 젖지 않으며, 보통 4~6개의 알을 낳아 번식한다. 붉은머리오목눈이의 천적은 둥지를 빼앗는 뻐꾸기, 그리고 알을 먹는 어치 · 누룩뱀 등이 있다. 전 세계적으로 둥지마다 푸른색과 하얀색이 있는데, 이와 전혀 다른 색의 알을 낳는 새는 드물다. 색깔은 암컷의 유전자에 따라 정해진다. 하얀색의 알을 낳는 암컷은 계속 하얀 알을 낳고, 푸른색의 알을 낳는 암컷은 푸른 알을 낳는 것이다. 하얀 알과 푸른 알의 비율은 지역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보통 70~80%가 푸른색 알을 낳는다.

자료출처 : 위키백과 | 수집시간 : 2018년 04월 24일 02시
붉은머리오목눈이 사진
새가 포함된 사진 25
알 수 없는 사진 0

알 수 없는 사진이 없습니다.

붉은머리오목눈이 사진 더보기 자료출처 : 다음, 네이버, 구글, 카카오 이미지 검색
« 붉은갯도요 소개 붉은발도요 소개 »